아일랜드 이야기 644에 "씨 뿌리는 자들"이라는 제목이 있다. 

이 글의 내용은 요즈음 여 학생중에 임신한 자들이 많아서 진짜 아기 크기의

인형 (가격 2 천불)을 가져다 놓고 아기 젖 먹이고 키우는 실습을

시키면서 성교육에 더욱 더 열을 올린다는 직원 학생의 이야기를 쓴 것이다.


남자는 여자와 달라서 함께 정을 나누고 자식까지 낳아놓고 슬그머니 줄행랑치는 

자들이 많다. 서양이라고 다르지 않다. 어쩌면 더 심한지도 모른다. 어린 나이에

아이를 낳았으니 겁도나고 경제력도 없어서 그럴 것이다.


우리집 얘기를 해 볼까 한다.

언니 오빠들은 아버지가 명주공장 사장으로 잘 살때의 얘기를 하면서 아버지에 대한

추억이 있는 듯 하지만 나는 그렇지 못 하다.

당시 어려운 사회 여건으로 회사를 운영할 수 없게되고 빚을 지자 아버지는 어디론가 

사라졌는데  엄마가 집을 팔고 결혼 안 한 나머지 자식들을  암탉이 병아리 품 듯 

먹이고 공부시키며 키웠냈다.


근래 들어온 여 직원이 다음 주 밴쿠버에 다니러 간다면서 자기 딸을 보러간단다.

결혼을 안 한 직원이라 아빠가 데리고 있냐 물으니 양녀를 보냈기 때문에

그 양부모 집으로 아기를 보러 간다고 한다.

"How about her Dad. Where is he?"

"I don't know." 


나쁜시끼~

못난 시끼~

비겁한 시끼~

또 없을까?

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


며칠 전 다녀온 비치 드라이브 입니다. 


Beach Drive 2017.jpg 


어제처럼 두 개의 화분에 색칠해 보았습니다.


May 13 Flower Pot.jpg 


May 13 Pot 1.jpg

No. Subject Nick Name 조회 Registered Date
1902 아일랜드 이야기 1904 - 지금은 휴가 중 Attachment
Alicia
323 May 22, 2017
1901 아일랜드 이야기 1903 - 가까이 그러나 먼 Attachment
Alicia
335 May 19, 2017
1900 아일랜드 이야기 1902 - 시간의 가치 Attachment
Alicia
291 May 18, 2017
1899 아일랜드 이야기 1901 - 임을위한 행진곡 Attachment
Alicia
120 May 17, 2017
1898 아일랜드 이야기 1900 - 인생의 황금기 Attachment
Alicia
106 May 17, 2017
1897 아일랜드 이야기 1899 - 나는 연애를 잘 한다 Attachment
Alicia
117 May 15, 2017
1896 아일랜드 이야기 1898 - 봄 파티 Attachment
Alicia
117 May 14, 2017
Selected 아일랜드 이야기 1897 - 아빠들은 다 어디로 갔을까? Attachment
Alicia
125 May 13, 2017
1894 아일랜드 이야기 1896 - 숨 잘 쉬고 있습니까? Attachment
Alicia
117 May 11, 2017
1893 아일랜드 이야기 1895 - 그 청년이 주고 간 말 Attachment
Alicia
127 May 10, 2017
1892 아일랜드 이야기 1894 - 정원 일기 Attachment
Alicia
113 May 09, 2017
1891 아일랜드 이야기 1893 - 유격 훈련을 끝내고 Attachment
Alicia
105 May 08, 2017
1890 아일랜드 이야기 1892 - 아몬드꽃 피고 지고 - 지희선 Attachment
Alicia
223 May 01, 2017
1889 아일랜드 이야기 1891 - 이상한 이 틀 휴가 Attachment
Alicia
156 Apr 29, 2017
1888 아일랜드 이야기 1890 - 이 틀간의 휴가 Attachment
Alicia
151 Apr 28, 2017
Tag List