Views : 119
2017.05.17 (22:38:15)

한국은 하루 일찍가기 때문에 오늘이 5.18 민주항쟁의 날이다.

그림을 그리려다 한국 뉴스를 켜니 오늘이 37주년 기념식이 유트브에 뜬다.

 

문대통령 및 많은 정계의 인사들과 주민들이 함께한 성대한

기념식이었다. 문대통령의 메시지를 들으면서 모두들

눈가가 젖는다. 나 역시 눈물이 주르르 흐른다. 고국을 떠난지 41년

지났지만 내 조국은 언제나 위정자들의 횡포로인하여 소 시민이

살아가기는 너무나 힘든 불공평한 나라라고만 생각해 왔다.

그러나 오늘 문재통령의 국민을 사랑하는 진실된 마음이 담은

메시지는 우리 모두를 감동케 한다.


** 한국은 지금 기쁨의 눈물바다

이런 댓글들이 줄줄이 쓰여있다.


그날(37년 전) 막 태어난 딸아이를 보러 병원으로 달려가다가 변을 

당한 남자가 있었다. 아버지 얼굴 한 번도 못보고 37년 살아온 여성이 

아버지를 그리며 낭송한 편지를 읽는 내내 그녀는 눈물로 범벅이 됐고 

그 글을 듣던 문대통령도 결국 안경을 벗고 눈물을 닦아내고 있다.


단 상에서 돌아가는 그녀를 문대통령이 다가가서 포근한 허그를 해 주는

명 장면을 보면서 참 아름답다는 생각을 해 본다.


** 오늘 밤은 그림을 안 그려도 행복하다. 

 

“<임을 위한 행진곡>은 단순한 노래가 아닙니다. 오월의 피와 혼이 

응축된 상징입니다. 5·18민주화운동의 정신, 그 자체입니다.” 

문 대통령은 이날 “<임을 위한 행진곡>을 부르는 것은 희생자의 

명예를 지키고 민주주의의 역사를 기억하겠다는 것”이라고 강조했다. 

참석자들은 이날 <임을 위한 행진곡>을 한 목소리로 마음껏 불렀다. 

기념식이 끝난 뒤에도 시민들은 기념식장을 떠나지 않고 문 대통령을 

보기 위해 기다렸다. 묘역을 돌며 참배한 문 대통령이 유영봉안소 쪽으로 

나오자 “와”하고 환호했다. 시민들은 문 대통령이 손은 흔든 뒤 인사하는 

모습을 보고 연신 사진을 찍었다. 문 대통령과 ‘셀카’를 찍지 못한 일부 

시민들은 경호원의 손목을 끌고 나와 기념사진을 찍었다. 

이날 국립5·18민주묘지는 과거의 한숨 대신 환호가 가득했다.

<한겨례>에서 발췌


임을위한 행진곡

** 사랑도 명예도 이름도 남김 없이

한평생 나가자던 뜨거운 맹세

동지는 간데없고 깃발만 나부껴

새 날이 올 때까지 흔들리지 말자

세월은 흘러가도 산천은 안다

깨어나서 외치는 뜨거운 함성

앞서서 나가니 산 자여 따르라

앞서서 나가니 산 자여 따르라


May 17.jpg

No. Subject Nick Name 조회 Registered Date
1902 아일랜드 이야기 1904 - 지금은 휴가 중 Attachment
Alicia
323 May 22, 2017
1901 아일랜드 이야기 1903 - 가까이 그러나 먼 Attachment
Alicia
335 May 19, 2017
1900 아일랜드 이야기 1902 - 시간의 가치 Attachment
Alicia
291 May 18, 2017
Selected 아일랜드 이야기 1901 - 임을위한 행진곡 Attachment
Alicia
119 May 17, 2017
1898 아일랜드 이야기 1900 - 인생의 황금기 Attachment
Alicia
106 May 17, 2017
1897 아일랜드 이야기 1899 - 나는 연애를 잘 한다 Attachment
Alicia
117 May 15, 2017
1896 아일랜드 이야기 1898 - 봄 파티 Attachment
Alicia
116 May 14, 2017
1895 아일랜드 이야기 1897 - 아빠들은 다 어디로 갔을까? Attachment
Alicia
125 May 13, 2017
1894 아일랜드 이야기 1896 - 숨 잘 쉬고 있습니까? Attachment
Alicia
117 May 11, 2017
1893 아일랜드 이야기 1895 - 그 청년이 주고 간 말 Attachment
Alicia
127 May 10, 2017
1892 아일랜드 이야기 1894 - 정원 일기 Attachment
Alicia
113 May 09, 2017
1891 아일랜드 이야기 1893 - 유격 훈련을 끝내고 Attachment
Alicia
104 May 08, 2017
1890 아일랜드 이야기 1892 - 아몬드꽃 피고 지고 - 지희선 Attachment
Alicia
223 May 01, 2017
1889 아일랜드 이야기 1891 - 이상한 이 틀 휴가 Attachment
Alicia
155 Apr 29, 2017
1888 아일랜드 이야기 1890 - 이 틀간의 휴가 Attachment
Alicia
151 Apr 28, 2017
Tag List